걷는 이야기 여강길을 걸으시고 후기를 남겨주세요.

20210627-여강길정기걷기 11차

여강길
2021-06-30

오늘은  명성황후 생가에서  여주역까지 6.5Km를 여름 햇살을 등에 지고 걸었습니다.  

더위 탓일까  참여 인원은 적었지만  도란도란 이야기를 나누며 방심하듯 자유롭게~ 함께 웃을 수 있는 사람이 옆에 있다는  행복감으로  땀 흘리는 즐거움이 함께한 시간이었습니다.  문득 우리나라에서  최초로 걷기를 알린사람은 누굴까? 그리고 얼마나 걸었으며 나만큼 즐겁게 걸었을까~하는 생각에 내가 알고 기억하는 역사를 되집어 보았습니다. 우리나라 최초의 걷기 여행자는 신라  승려 해초가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.  해초는 부처가 거쳐 간 성지들을 순례하고 불교가 얼마나 멀리까지 전파되었는지 궁금해 한 발 한 발 내딛다가 멀리 페르시아(현제 이란)로 추측 되는 땅까지 짚신과 맨몸으로 닿게 됐고 그 경험을 ''왕오천축국전''에 남겼습니다.  이는 마르크 폴로의 ''동방 견문록'' 보다 400년이나 앞선 걸음이었다니 참으로 놀라운 일이지요. 

오늘 여강길 5코스  그 짧은 거리를 걷는  이 시간은 내 삶의 시간 속에 필요한 시간을 더하는 것이겠지요.  매룡동, 연양동 등의 동네에 얽힌 이야기들과  황학산에 터를 잡고 살아가는 소나무. 참나무류 등의 이야기를 나누는 꽤 괜찮은 시간이었습니다.

글 : 길안내자 한경곤  

여강길   주소 : 경기 여주시 강변유원지길 105, 2층   I    E-mail : rivertrail3@naver.com 
Tel. 031-884-9089    I   사업자등록번호 126-82-89088   대표 장주식
여강길 후원계좌 : 농협 355-0009-2227-03 예금주 : 여강길 

Copyright by 2020 여강길. All Right Reserved.    Hosting by 아임웹